본문바로가기

전체 메뉴 보기

희망과 감동을 군민에게 미래의 꿈을 실현하는 합천군의회

의회소식

5분자유발언

Home > 의회소식 > 5분자유발언

합천군의회 의원이 발언한 내용을 영상으로 보실 수 있습니다. - 제목을 클릭하시면 해당 의원이 발언한 내용을 상세하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글보기
제목 작은 학교 학생의 교육 기회 확대를 위한 제언
작성자 정봉훈의원 작성일 2024-04-09 조회 257
첨부파일 첨부5분 자유발언(정봉훈의원).hwp
제280회 제2차 본회의<2024.4.9.>

존경하는 합천군민 여러분,
조삼술 의장님과 선배·동료 의원 여러분,
김윤철 군수님을 비롯한 공직자 여러분,
반갑습니다. 정봉훈 의원입니다.

본 의원은
학생 수 감소가 갈수록 심화되는 현시점에서
관내 작은 학교 학생의
교육환경개선 방안 마련을 촉구하고자
이 자리에 섰습니다.

교육부에 따르면,
2024년 2월 기준으로
입학생이 한 명도 없는 초등학교는
전국에 157곳이며
경남은 25곳이라고 합니다.

우리 군의 경우
전체 18개 초등학교 중
올해 신입생이 없는 학교가 다섯 곳입니다.

특히 초계초등학교 덕곡분교장은
전교생이 1명이고,
전교생이 20명 이하인 학교는
총 열 곳으로 절반 이상을 차지합니다.

학령인구 감소는
출산율 저하와 인구 감소에 따른
불가피한 현실입니다.

이 현실을 타개하기 위해서는
획기적인 출산율 제고 정책과
인구증가 대책이 추진되어야 하지만,
한편으로는
현실에 맞는 교육 수요와 내용을 고려한
적절한 교육체계의 조정으로
자라는 아이들에게
더 적합한 교육환경이 제공되어야 합니다.

학생 수가 적은 소규모 학교에서는
다양한 교육자원 부재로
교육의 질이나 학습 방식이 제한적일 수 있어
학업 역량을 계발하기 어려울 수 있습니다.

또한, 또래 학생의 부족으로
사회성 발달이나 자아 계발에
어려움을 겪을 수 있습니다.

따라서 본 의원은
이 같은 문제를 해소할 방안으로
인근 지역에 있는 작은 학교를
권역별로 통폐합하고,
또한 거점 학교를 운영하거나,
소규모 학교가 함께 참여하여
공동 교육과정을 진행하는
캠퍼스형 공동학교 운영을 제안합니다.

첫 번째, 거점학교는
20명 이하의 작은 학교들을
인근 지역에 하나로 통폐합해 운영함으로써
교육에 필요한 적정 규모의 학생수를 바탕으로 학습능력 계발과 공동체감각을 익히는데
실질적인 효과를 거둘 수 있습니다.

또한 지금 20명 이하의 작은 학교에서
불필요하게 소요되는 예산을
규모화된 거점학교에서 더 다양한
교육재원으로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봅니다.


두 번째, 캠퍼스형 공동학교는
작은 학교를 권역으로 묶어
주 1~2회 정도 중심학교에 모여
공동교육을 시행하는 것으로,

소규모 학교의 학생만으로 운영하기 어려운
방과 후 프로그램이나 돌봄을 추진할 수 있는
공유교육 과정입니다.

MBC 경남 보도를 통해 본
인근 의령군의 경우,
공유교육과정을 체험한 학생이
“우리 학교가 이렇게
북적북적 할 수가 있구나”를 느끼며
많은 학생과 부대끼고
신선한 자극을 받는 것을 볼 수 있었습니다.


권역 내에 있는 학교 중
중심학교를 선정해 운영하게 되면,
지금 당장 학교들을 통폐합하지 않아도
집중화, 규모화의 효과를 거둘 뿐 아니라

지역아동센터가 없던 지역의 아이들도
방과 후 돌봄, 소외되었던 재능계발과
다양한 특기·적성 교육을 제공받고
적절한 긴장을 통한 경쟁력 향상,
공동체 의식 함양을 통한 사회화 등
협력과 경쟁이 조화되는
교육의 장점을 얻을 수 있을 것입니다.

우리 군에서도
합천교육지원청과의 협의를 통해
지금 현재 아이들에게 필요한
교육의 내용을 연구하고,
교육의 질과 학습 여건을 개선할
다양한 방안을
적극적으로 강구하여 주실 것을 당부드립니다.

경청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다음글 이전글 테이블
이전 글 삼가현청 복원 및 지역 문화관광자원 연계로 남부 문화관광의 일대 도약을 이루자
다음 글 먹거리공동체 형성을 위한 공유냉장고 설치·운영
  • 목록보기

링크사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