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과 감동을 군민에게 미래의 꿈을 실현하는 합천군의회

의회소식

보도자료

Home > 의회소식 > 보도자료

글보기
제목 황강취수장 설치반대! 합천댐 방류피해 전액 보상! 합천군민대책위 발족
작성자 합천군의회 작성일 2020-08-27 조회 89
첨부파일 첨부1.JPG
첨부파일 첨부2.JPG
첨부파일 첨부3.JPG
첨부파일 첨부5.JPG
첨부파일 첨부황강취수장설치 반대 및 댐방류 보상촉구 결의문.hwp
황강취수장 설치반대! 합천댐 방류피해 전액 보상! 합천군민대책위 발족0황강취수장 설치반대! 합천댐 방류피해 전액 보상! 합천군민대책위 발족1황강취수장 설치반대! 합천댐 방류피해 전액 보상! 합천군민대책위 발족2황강취수장 설치반대! 합천댐 방류피해 전액 보상! 합천군민대책위 발족3

황강취수장 설치반대! 합천댐 방류피해 전액 보상!
합천군민대책위 발족
- 17개 읍면 주민대표와 군수, 군의원, 도의원 한 목소리 -


「(가칭)황강취수장 설치반대 합천군민대책위원회」(이하 대책위)가 27일 군청 3층 대회의실에서 발족했다.

위원회는 17개 읍면의 주민대책위원회 위원장과 문준희 합천군수, 배몽희 군의회 의장을 비롯한 군의원, 김윤철 도의원이 참석했다. 이들은 인사말을 통해 한 목소리로 취수원 설치계획이 철회되고 합천댐 방류피해 전액이 보상될 수 있도록 철저한 분석과 대응으로 황강을 지켜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명칭결정과 임원선출, 세부 활동계획 등에 대한 논의가 있었고 회의 결과 명칭은 「황강취수장 설치반대 및 댐방류피해보상 군민대책위원회」로 결정됐다. 공동위원장으로 적중면이장협의회장인 이종철씨와 권영식의원(현 군의회 취수장반대대책특위 위원장)이 선출됐으며 감사에 봉산면 마홍렬씨와 합천읍 전점현씨가 선출됐고 차후 조직을 확충해가기로 했다.

대책위는 투쟁결의문을 통해 “합천군과는 어떠한 논의도 없이 용역 추진에만 몰두해 2020년 7월이 되어서야 합천군에 황강취수장 설치방안 사실을 알렸다는 것에 강한 유감을 표시하고, 부산시와 동부경남의 생수통으로 전락한 합천댐이 집중호우 시에 초당 2,700톤의 물을 방류해 발생한 이번 수해 사태에서도 보듯이 합천군은 해마다 수해복구에 많은 예산과 행정력을 낭비할 것이 확실하다”면서 “합천군의 현재와 미래를 위협하는 황강취수장 설치를 5만 군민의 역량을 결집해 결사반대할 것”을 천명하고 환경부와 한국수자원공사에 다음의 사항을 요구했다.

▲ 한국수자원공사는 우수기 방류 시 황강하류가 위험하다는 지난 3월 합천군민의 진정에도 낡은 매뉴얼을 고수하여 합천군에 막대한 수해를 입힌 것에 책임 인정과 피해액 전액을 보상하라.
▲ 환경부는 황강취수장 설치계획 즉각 철회하고 낙동강 수질개선에 최선을 다해 부산시와 동부경남의 식수문제를 해결하라.
▲ 환경부장관은 군민의 동의 없이 추진된 일련의 모든 계획을 철회하고 상처받은 합천군민에게 즉각 사과하라.

대책위는 앞으로 황강취수장 설치계획이 철회되고 합천댐 물폭탄으로 인한 피해 전액 보상이 이루어질 때까지 활동할 계획이다.

이날 회의는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17개 읍면 대표들만 참석한 가운데 최소 인원으로 간소하게 치러졌다.

첨부 : 「황강취수장 설치반대 및 댐방류 보상촉구 결의문」 1부. 끝.
다음글 이전글 테이블
이전 글 합천군의회 황강취수장반대및 합천댐방류피해보상대책특위 본격 가동
다음 글 9월 의원 정례간담회 개최
  • 목록보기